강사님에게 귀한 대접을 하신  장래 파장로님~(성함을 모름)
지금도 이맛을 잊지 못하고 있어요~
건강하셔서  충성하세요~
profile